인쇄
  • 건강정보
  • 건강정보
  • 흡연

흡연

담배의 유해성분

  • 담배연기 속에는 약 4,000여종이나 되는 많은 독성 화학물질이 들어있는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담배는 불에 탈때 그 중심온도가 섭씨 900도에 이르게 되는데 이러한 고온에서 유기물질이 열분해, 열합성, 증류, 승화, 수소화, 산화, 탈수화 등의 과정을 거쳐 여러 종류의 화학물질이 생성된다.
  • 담배연기를 입에 넣었다가 내뿜을 때 생성되는 미립자가 농축된 물질로서, 흑갈색이며 식으면 액체가 된다. 발암물질로 알려져 있다.
  • 타르는 일반적으로 담배진이라고 부르는 독한 물질로 어떤 식물이든 불에 태우면 생기며, 수천 종의 독성화학 물질이 이 속에 들어 있다. 담배가 우리 건강에 주는 해독의 대부분은 바로 이 타르 속에 들어 있는 각종 독성물질과 발암물질에 의한 것으로 약 20여 종의 A급 발암물질이 포함되어 있다.
  • 타르는 그 자체로도 맹독성이 있어 적은 양으로도 작은 동물이나 곤충을 죽일 수 있기 때문에 예전에는 담배 꽁초를 모아 화장실에 구데기가 스는 것을 막는데에도 사용하였고 산에서 뱀을 퇴치하는 데에도 이용하였다
  • 담배의 독특한 맛은 바로 이 타르에서 오는 것이며, 타르는 담배연기를 통하여 폐로 들어가 혈액에 스며들어 우리 몸의 모든 세포, 모든 장기에 피해를 주기도 하고, 잇몸, 기관지 등에는 직접 작용하여 표피세포 등을 파괴하거나 만성 염증을 일으키기도 한다. 담배 한 개피를 피울 때 흡입되는 타르의 양은 대개 10mg 이내로 한 사람이 하루에 한갑씩 담배를 피울 때 1년간 모이는 타르의 양은 보통 유리컵 하나에 꽉 찰 정도로 많다.

흡연으로 인한 일반 건강상태

  • 담배 연기 속에 포함되어 있는 각종 유독성 물질과 발암물질로 인해 담배 피우는 사람들은 피우지 않는 사람들에 비해 전반적으로 건강하지 못하며, 일찍 질병에 걸려 사망하게 된다. 평소에 담배를 피우지 않는 사람에 비해 피우는 사람에게서 나타나는 일반적인 증상은 다음과 같다.
    • 더 자주 불면증에 시달린다.
    • 감기도 더 자주 걸리고, 일단 걸리면 더 오래 앓는다.
    • 직장의 결근율도 높다.
    • 정밀작업에 부적합하다.
    • 잇몸병도 더 많고, 입에서 냄새가 난다.
    • 성욕의 감퇴가 더 일찍 온다.
    • 소화불량이 더 많다.
    • 폐활량이 적다.
    • 주위가 항상 불결하다.

담배는 언제 끊는 것이 좋을까

  • 담배는 일찍 끊을수록 그만큼 피해를 덜 받게 된다. 즉 건강에 아직 특별한 이상을 느끼지 않을 때 끊는 것이 좋다.
  • 담배를 끊는 것은 세계적인 추세이며 선진국 중에서 앞으로 10년 이내에 전국민이 금연하는 나라도 생길 것으로 예측하고 있다. 우리나라도 앞으로 30년 정도 지나면 담배 피우는 사람은 극소수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결국 누구나 다 담배를 끊게 된다는 것이다.
  • 연령별로 보면 나이가 많을수록 끊기를 원하는 사람들의 비율이 높고 실제로 끊는 사람도 많다. 이렇게 나이가 많을수록 담배끊기를 원하는 비율이 높은 것은 담배를 오래 피운 사람들은 담배로 인해 자기 건강에 이상이 있다는 것을 실제로 느끼고 있기 때문이다. 반면 젊은 사람들은 자기의 건강이 담배를 피우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별로 나빠진 것처럼 느끼지 않고 있기 때문에 담배를 끊어야겠다는 생각도 별로 없고, 있다고 해도 그 의지가 강하지 않다
  • 그러나 몸에 이상이 나타난 후에 담배를 끊으면 우리 몸의 모든 세포, 조직 그리고 기관들이 담배의 독성 물질에 의하여 이미 많은 피해를 입은 후이기 때문에 금연효과는 그만큼 적다. 그러므로 담배는 일찍 끊으면 그만큼 해를 덜 입게 된다. 즉 건강에 아직 특별한 이상을 느끼지 않을 때 끊는 것이 좋다.
제4유형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담당부서 :
  건강증진과   
담당자 :
박인경
연락처 :
051-519-5081
최종수정일 :
2019-06-27
만족도 영역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방문자 통계